updated. 2022.8.9 화 16:33
상단여백
HOME 모터사이클 프리뷰 스트리트
레이스의 열정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다, 야마하 XSR900

클래식 모터사이클이 유행이긴 하지만, 오리지널 클래식 모델을 타는 건 결코 쉬운 일은 아니다. 몇 년 전 국내에 판매했던 야마하 SR400의 경우 인젝션 시스템 같은 인증을 위한 최소한의 전자장비만을 투입하고 나머지는 원래 상태 그대로 유지해 시동까지도 킥스타터로 걸어야하는 감성으로 많은 소비자들에게 사랑받았으나, 일상적으로 타기엔 쉽지 않았던 모델이다.

클래식한 감성도 좋지만, 사용에서의 불편함을 덜고 편리하게 클래식 모터사이클을 즐길 수 있도록 고안된 것이 바로 모던 클래식, 네오 레트로 등으로 불리는 장르다. 디자인적인 요소에서만 클래식함을 강조하고 기능적, 성능적 요소들은 현대적으로 구성해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야마하의 경우 이러한 장르를 ‘스포츠 헤리티지’라 부르는데, 과거부터 수많은 레이스에서 우승 트로피를 거머쥔 브랜드인 만큼 ‘유산’이라는 표현을 사용하기에 부족함이 없다. 2016년 XSR900으로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기 시작한 야마하는 이후 XSR700, XSR125(둘 모두 국내 미출시) 등으로 라인업을 넓히며 독특한 매력으로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하기 시작했다. 이 중 XSR900이 지난 2021년 단행된 CP3 엔진 업데이트에 따라 올해 드디어 신제품이 공개되어 국내에 출시됐다.

신형 XSR900은 1980년대 초반 야마하의 레이스 머신이었던 TZ500에서 디자인을 가져온 것이 특징이다. 이 부분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곳은 연료탱크와 시트로, 특히 시트 뒷부분은 마치 페어링을 씌운 듯 두툼하게 디자인되었는데, 모두가 시트 쿠션인 것은 아니고 리어 프레임을 시트가 덮도록 설계한 것이다. 연료탱크도 마찬가지로, 흡기 사운드를 높이기 위한 통풍구를 전면에 배치했다.

889cc 3기통 엔진은 최고출력 119마력/10,000rpm, 최대토크 93Nm/7,000rpm으로 성능이 향상됐다. 특히 최대토크의 경우 수치적인 향상과 함께 발생 구간이 1,500rpm 낮아져 강력한 가속을 더 낮은 회전대에서 경험할 수 있게 됐다. 개발진들은 이런 성능적인 향상과 함께 청각적 요소를 위해 흡기뿐 아니라 배기 시스템까지 새롭게 설계했다.

델타박스 프레임은 종방향, 횡방향, 비틀림 강성을 모두 높여 직진 안정성을 향상시켰고, 헤드파이프를 30mm 낮춰 코너링에서의 피드백을 높였다. 또한 이로 인해 낮아진 핸들바는 공격적인 자세를 연출할 수 있으며, 필요한 특성에 맞춰 부분별 두께를 1.7mm에서 3.5mm까지 다양하게 설계하는 최신 CF(Controlled Filling)공정을 사용했다. 이런 변경점들로 인해 스티어링 축 주변 관성을 14% 낮춰 더욱 빠른 코너 공략이 가능하다. 스윙암은 55mm 길어져 직진 안정성에 도움을 주고, 서브 프레임도 완전히 새롭게 설계됐다.

서스펜션은 KYB제로, 앞 조절식 역방향 텔레스코픽 포크, 뒤 조절식 쇼크 업소버로 구성했다. 휠은 야마하에서 새로 개발한 회전 단조 기술을 적용해 앞뒤 휠 무게를 700g 덜어내 관성 모멘트를 11% 줄여 코너링과 제동에서 반응성을 끌어올렸다. 브레이크는 고성능에 맞춰 브렘보 마스터 실린더를 더해 높은 제동력을 섬세하게 제어할 수 있다.

기어비는 늘어난 출력에 맞춰 최적화됐으며, 어시스트 앤 슬리퍼 클러치는 레버 조작에 들어가는 힘을 줄여줄 뿐 아니라 백토크를 줄여 저단 변속 시 차량의 안정성을 유지해준다. 그리고 6축 관성측량장치(IMU)를 기반으로 린 센서티브 트랙션 컨트롤, 슬라이드 제어 시스템, 앞바퀴 들림 제어 등의 기능을 추가해 더욱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스포티한 주행을 위한 퀵시프트 시스템은 상하 변속 모두 지원하고, 각기 다른 특성의 엔진 출력을 설정할 수 있는 D-모드, 전자식 스로틀인 YCC-T, 3.5인치 TFT 풀컬러 디스플레이, 크루즈 컨트롤 등 주행에 도움을 주는 기능들이 두루 갖춰져 있다. 신형 XSR900의 가격은 1,465만 원이며, 색상은 파란색 1종류다.

1984년 250cc 클래스 챔피언에 오른 프랑스 레이서 크리스티앙 사론

브랜드마다의 특색을 담은 제품들이 각축전을 벌이는 가운데, 야마하는 레이스에서의 수많은 우승경험을 바탕으로 당대를 휩쓴 모델들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XSR900 역시 내로라할 레이스 머신의 디자인을 입히고 업그레이드된 엔진과 고사양 서스펜션, 경량 휠 등으로 업그레이드된 만큼 디자인부터 성능까지 기대하는 바를 두루 만족시켜 줄 것이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지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