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9.30 금 16:55
상단여백
HOME 모터사이클 뉴스 국내뉴스
혼다코리아, 신세계 강남점 내 모터사이클 팝업스토어 오픈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2.03.07 13:31
  • 댓글 0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이지홍)가 서울 서초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8층에서 모터사이클 전용 팝업스토어를 오는 18일까지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신학기 및 봄 시즌을 맞이해 통학∙통근∙취미∙레저 등 일상적인 이동 수단으로서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혼다의 ‘스마트 커뮤터(Smart Commuter)’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오는 3월 18일까지 15일간 진행되는 팝업스토어에서는 혼다의 대표적인 스마트 커뮤터 ‘C125’와 ‘몽키125’를 체험해 볼 수 있으며, 자유롭고 개성적인 두 모델의 컨셉트를 반영한 대형 포토존이 운영된다. 또한 방문객 인증 SNS 이벤트로 혼다 모터사이클 공식 인스타그램 팔로우 및 사진과 해시태그를 함께 게재하면 선착순으로 모터사이클 데칼 스티커 패키지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한편, C125와 몽키125는 뉴트로 감성의 트렌드와 나만의 개성 연출을 선호하는 MZ세대를 중심으로 주목받고 있는 모델이다. C125는 1958년 개발된 슈퍼 커브 C100를 계승하는 모델로 혼다 모터사이클의 헤리티지와 상징성을 지니고 있는 모델이다. 슈퍼 커브의 프리미엄 모델 격인 C125는 새로운 125cc 엔진과 운동 성능을 개선한 새로운 프레임, ABS 등을 채용해 주행 시의 안정감을 더했다. 또한 조작이 편리한 자동원심식 클러치 시스템, All LED 라이트, 스마트키 시스템, 디지털 계기판, 동승자를 위한 필리온 시트 등 라이더의 편의성을 높이는 사양들이 대거 적용되어 있다. 맷 그레이, 블루 2가지 컬러로 판매되며, 가격은 470만원(부가세 포함)이다.

 

몽키125는 지난해 새롭게 출시된 레저 및 취미용 모터사이클로, 1967년 처음 판매된 오리지널 몽키의 콤팩트하고 귀여운 디자인을 바탕으로 세련된 디테일을 가미해 개성 넘치는 뉴트로 스타일이 특징이다. 몽키125는 ‘누구나 가벼운 마음으로 즐길 수 있는 모터사이클’을 콘셉트로 개발되었으며, 유로5 대응 신설계 엔진과 5단 매뉴얼 트랜스미션 탑재, 컨트롤의 즐거움을 극대화하는 차체 설계가 적용되어 있다. 더불어 IMU(관성측정장치) 기반의 ABS, 디지털 풀 LCD 원형 미터, All LED 라이트 등 라이더의 안전과 편의를 고려한 첨단 사양들을 채용했다. 레드, 블랙 2가지 컬러로 판매되며, 가격은 479만원(부가세 포함)이다.

 

혼다코리아 관계자는 “C125, 몽키125의 유니크한 개성과 MZ세대의 취향을 반영해 마련된 팝업스토어를 통해 혼다 스마트 커뮤터를 보다 많은 고객들이 경험해 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