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6 수 14:30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BMW 코리아, 강동 서비스센터 대규모로 확충BMW 강동 서비스센터 총 연면적 1,369㎡, 대지면적 2,528㎡의 3층 규모로 확충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공식 딜러인 도이치모터스의 강동 서비스센터를 대규모로 확장한다고 밝혔다.

새로 확장하는 BMW 강동 서비스센터는 기존 천호동 서비스센터에서 연면적 933㎡(282평), 대지면적 716㎡(216평)가 늘어난 총 연면적 1,369㎡(414평), 대지면적 2,528㎡(764평)의 3층 규모로 확충된다.

이에 1층에는 즉각적인 서비스 접수가 가능한 접수실과 오일 교체 등의 간단한 서비스를 예약 없이 간편하게 받을 수 있는 5개의 최첨단 패스트레인 설비가 마련된다. 또한 동시에 22대의 차량 수리가 가능한 워크베이(일반 수리 15개, 사고 수리 7개)가 갖추어져 있어 강동 지역 고객들의 편의를 더했다.

2층에는 다양한 다과와 음료 등이 비치된 프리미엄 바 등의 휴게실이 마련되어 BMW 고객들은 이곳에서 차량이 수리되는 동안 BMW만의 문화를 즐기며 안락하게 휴식을 즐길 수 있다. 또한 한 켠에 마련된 라이프스타일 쇼룸을 통해 BMW가 제공하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직접 체험하고 구입할 수 있다.

BMW 코리아 김효준 대표는 “내년 안으로 강동 지역에 서비스센터 1곳을 더 마련하는 등 강동 지역 고객의 편의와 서비스를 강화할 것이다. 이번 서비스센터 확장을 시작으로 BMW의 프리미엄 서비스 품질을 지속적으로 확대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