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4.16 화 11:15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이네오스 오토모티브, 이네오스 퓨질리어 최초 공개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4.02.27 16:51
  • 댓글 0

이네오스 오토모티브(INEOS Automotive)는 2022년 5월에 확정한 제로 에미션(Zero Emission) 모델 개발 계획에 따라 새로운 4X4 차량 이네오스 퓨질리어(INEOS Fusilier)를 공식 발표했다. 이네오스 퓨질리어는 세계적 수준의 오프로드 성능과 함께 타협하지 않는 훌륭한 온로드 퍼포먼스를 제공하며, 올-일렉트릭(all-electric)과 저공해 레인지-익스텐더 일렉트릭(low emission range-extender) 두 가지 파워트레인 옵션으로 제작됐다.

 

짐 래트클리프(Jim Ratcliffe) 회장이 런던에서 공개한 이네오스 퓨질리어는 탈탄소화를 추구하면서 전 세계 소비자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올-일렉트릭 파워트레인과 함께 저공해 레인지-익스텐더 일렉트릭 파워트레인으로 개발이 진행 중이다. 레인지-익스텐더 일렉트릭은 외부 충전이 어려울 때 배터리 충전을 지속하기 위해 소형 가솔린 엔진을 활용하여 발전기에 동력을 공급한다. 대체 파워트레인의 세부 사양과 출시 일정은 2024년 가을에 확정될 예정이다. 

 

래트클리프 회장은 “이 차량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탄소 감축을 추구하면서 소비자가 원하는 차를 지속적으로 생산하기 위해 다양한 파워트레인 기술을 혼합해야 한다고 결론 내렸다. 올-일렉트릭 파워트레인은 단거리 여행과 도심 배송과 같은 특정 용도에 적합하다. 그러나 업계와 정부는 변화의 속도를 가속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다른 기술에도 현실적인 기대치를 가져야 한다. 따라서, 우리는 배기가스를 획기적으로 줄이면서 필요한 주행 거리와 급유 기능을 갖춘 퓨질리어를 위한 추가 파워트레인을 제공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업계를 선도하는 자동차 위탁 생산 업체인 마그나(Magna)와 공동 개발한 이네오스 퓨질리어는 오스트리아 그라츠(Graz) 공장에서 위탁 생산될 예정이다. 퓨질리어는 고객에게 독특한 제안이 될 것이다. 그레나디어(Grenadier)의 DNA를 기반으로 현대적이고 독특한 정체성을 갖춘 새로운 4X4는 그레나디어보다 차체 길이가 조금 짧고 높이가 약간 낮아질 것이다. 퓨질리어는 비스포크 스케이트보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강철 재질의 상단 구조와 차량 바닥 그리고 알루미늄 재질의 도어와 클로저가 장착될 것이다.

 

이네오스는 그레나디어 스테이션 왜건과 쿼터마스터(Quartermaster) 픽업트럭의 개발을 위해 마그나와 파트너십을 맺은 바 있다. 세계 최대 자동차 부품 공급업체이자 위탁 생산업체인 마그나는 여러 완성차 업체를 위해 다양한 내연기관,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를 생산한다. 이네오스 퓨질리어의 개발 과정에는 오스트리아 그라츠에 위치한 마그나의 완성차 조립 공장 근처에 있는 험준한 산악지역인 쇼클(Schöckl)에서의 엄격한 테스팅 프로그램이 포함된다.

 

이네오스 오토모티브의 CEO 린 칼더(Lynn Calder)는 "세 번째 모델 라인을 발표하는 것은 이네오스 오토모티브에게 또 다른 중요한 이정표이다. 우리는 장기적인 자동차 제조업체로서의 의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네오스 오토모티브는 미래 탈탄소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지난 2023년 7월 영국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Goodwood Festival of Speed)에서 그레나디어 수소 연료전지 데몬스트레이터(Grenadier Hydrogen Fuel Cell Technology Demonstrator)를 선보인 바 있다. 이 데몬스트레이터는 수소로 구동되는 4X4를 생산할 수 있는 기술이 확보 되어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그러나 상용화를 위해서는 수소 충전 인프라가 사전에 구축되어야 한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