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6.9 금 11:07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 ‘2023 퓨처 모빌리티’ 상용차 부문 최고의 콘셉트카로 선정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3.03.31 09:25
  • 댓글 0

한국토요타자동차는 31일 일산 킨텍스 2023 서울모빌리티쇼에서 열린 ‘2023 퓨처 모빌리티(Future Mobility of the Year awards: FMOTY)’ 시상식 상용차 부문에서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Toyota Hilux hydrogen fuel cell prototype)’이 최고의 콘셉트카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퓨처 모빌리티상’은 지난 2019년부터 KAIST 조천식모빌리티대학원이 주최하고 있는 세계 유일의 국제 콘셉트카 시상식으로, 전년도에 선보인 콘셉트카 가운데 미래사회에 유용한 교통 기술과 혁신적 서비스를 선보인 최고의 모델을 승용과 상용 2개 부문으로 나눠 선정한다. 토요타는 지난 ‘2019 퓨처 모빌리티’ 상용차 및 1인 교통수단 부문에서 토요타의 ‘e-팔레트(e-Palette)’와 ‘컨셉-아이워크(Concept-I WALK)’가 최고의 콘셉트카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에 수상한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은 지난해 12월 공개한 콘셉트카로, 토요타의 대표 픽업트럭인 하이럭스에 최신 미라이 수소차가 장착하고 있는 2세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탑재한 모델이다.

토요타자동차는 다양한 전동화 모델의 선택지를 제공한다는 ‘멀티 패스웨이(Multi Pathway)’ 전략에 따라 하이브리드(Hybrid Electric Vehicle),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lug-in Hybrid Electric Vehicle), 전기차(Battery Electric Vehicle)를 비롯하여 수소연료전지차(Fuel Cell Electric Vehicle)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며 탄소중립에 공헌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토요타는 코롤라에 수소연소엔진을 탑재해 모터스포츠 대회에 참가, 내구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다양한 도전과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토요타자동차 콘야마 마나부 사장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이 올해의 상용차 부문 최고 콘셉트카로 선정된 것을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토요타자동차는 다양한 전동화 모델 선택지를 제공하는 ‘멀티 패스웨이’ 전략으로 새롭고 매력적인 미래 이동성을 제시할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지난 2월 ‘모두를 위한 전동화’ 전략 아래 ‘2023 기자간담회 & RAV4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런칭’ 행사를 개최하며 ‘멀티 패스웨이’ 글로벌 전략에 발맞춰 다양한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충족시켜 줄 수 있는 하이브리드(HEV),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전기차(BEV) 등 총 8종의 전동화 라인업을 순차적으로 도입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