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3.31 금 16:30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글로벌 1등 배터리 전시회 ‘인터배터리 2023’15일 개막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3.03.09 09:13
  • 댓글 0

코엑스(사장 이동기)와 한국배터리산업협회(회장 권영수)는 글로벌 1위 배터리 산업 전문 전시회,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23'가 역대 최대 규모로 이달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려 업계 관계자와 바이어 등 4만 여명 이상이 전시장을 방문할 것이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배터리산업협회, 코엑스, 코트라가 주관하는 인터배터리는 전세계 배터리 전문 전시회 중 유일하게 글로벌 빅3 배터리 제조사인 LG에너지솔루션, 삼성SDI, SK온이 모두 참가하며, 이들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은 23.2%에 달한다.

 

이외에도, 에코프로비엠/엘앤에프(양극재), 포스코케미칼(음극재), SK넥실리스(동박), 고려아연(제련), LS그룹/ABB/로크웰오토메이션(공정자동화 등)등 배터리 제조 공정 전 분야별 글로벌 대표 기업들을 포함, 전년대비 2배 이상 증가한 450여 국내외 기업들이 1400부스 규모로 대거 참가해 신제품과 기술을 선보인다.

 

인터배터리 2023 동기간 중, 배터리 활용 최대 수요처인 전기차 관련 전시회인 ’EV 트렌드 코리아‘(주최 : 환경부, 주관 : 코엑스, 한국배터리산업협회)가 100개 사 500개 부스 규모로 함께 동시 개최 된다.

2023년 국내에서 가장 먼저 개최되는 친환경 모빌리티 전문 전시회인 ’EV 트렌드 코리아‘에서는 완성차 및 상용차(현대차, 기아, 볼보트럭 등), 소형 모빌리티(젠스테이션, 젠트로피 등), 충전기 및 인프라(채비, 모던텍, SS차저) 등 분야별 대표기업들이 참가해, 다양한 기술을 선보인다.

 

특히 올해에는 전기차 레이스 ’EV 에코랠리‘, ’전기 이륜차 시승 체험‘, ’EV Live Show‘ 등의 부대행사를 통해 현장에서 직접 EV 라이프를 경험하고 느낄 수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을 강화해 운영한다.

 

인터배터리 2023 전시회 기간 중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더배터리컨퍼런스(The Battery Conference)’에서는 소재, 제조, 어플리케이션, 배터리 재사용/재활용 분야 18개 세션으로 구성, 국내외 22명의 글로벌 전문가들이 연사로 대거 참여한다.

 

배터리 업계에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 또는 취업 준비생을 위한 프로그램도 준비되어 있다. 삼성SDI, SK온, 에코프로비엠, 한국유미코아 등 9개 대표 배터리 기업들의 직무 및 기업설명회를 비롯, 국내외 배터리 관련 기업에 재직 중인 선배와의 1:1 취업 멘토링 프로그램도 3일 내내 진행된다.

 

아울러, 참가 기업에게 해외 진출의 실질적인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이차전지 글로벌 파트너링 상담회’도 동시에 개최되어 15, 16일 양일간 코엑스 B홀 전시장 내 마련돼 있는 상담회장에서는 전시회 참여기업과 KOTRA 초청 해외 바이어 간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전시회 관계자는 “전년대비 2배 이상 커진 규모로 개최되며, 관심을 모으고 있는 만큼 최신 혁신 배터리 트렌드를 한자리에서 접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라며 “세계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 배터리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국내 기업들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