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5.30 화 14:12
상단여백
HOME 자전거 리뷰&프리뷰 자전거
새로운 시즌을 준비하는 2017 GT MTB 라인업 프리뷰

MTB 라이더라면 미국을 상징하는 자전거 브랜드 중 하나로 손꼽히는 GT의 명성을 이미 잘 알고 있을 것이다. GT는 BMX에서 시작되어 MTB의 초기 역사를 화려하게 장식했고, 최근에는 크로스컨트리 레이스보다는 엔듀로와 다운힐 같은 그래비티 장르와 트레일 라이딩을 위한 모델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트리플 트라이앵글’과 같은 고유의 프레임디자인을 통한 프레임에 대한 신뢰, 그리고 서스펜션의 성능과 페달링의 높은 효율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은 GT만의 독특한 서스펜션 시스템은 골수 마니아층을 거느리고 있다.

그래비티에서 크로스컨트리, 트레일과 레크리에이션 라이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라이더의 취향을 만족시켜줄, 한층 세분화되고 풍성해진 GT의 2017 라인업을 만나보자.

 

퓨리 / 그래비티

다운힐(Downhill, DH), 슈퍼다운힐(Super Downhill, SD), 포크로스(Four Cross, 4X)등 익스트림 그래비티 장르를 위한 풀서스펜션 MTB ‘퓨리(Fury)’는 2017년 퓨리 팀, 퓨리 프로, 퓨리 프로 스램 모델로 돌아왔다. 프레임은 세 모델 동일하게 6069-T6 알루미늄 27.5 프레임이 적용되었고 리어서스펜션 트래블은 210mm다.

GT 팩토리 레이싱 팀 선수들이 사용하는 것과 동일한 모델인 ‘17 GT 퓨리 팀’은 203mm 트래블의 폭스 팩토리 40  FLOAT 포크와 DHX2 리어 서스펜션이 장착되었으며 구동계는 시마노 세인트가 장착되었다. 핸들바와 스템은 레이스 페이스 아틀라스를, 안장은 WTB 실버라도 팀, 타이어는 슈발베 매직 매리 다운힐 27.5×2.35“를 장착했다. 색상은 블랙/네온 옐로우 한 가지 모델이 출시되었으며 가격은 699만원이다.

프로세스 블루/네온 옐로우의 동일한 컬러 프레임을 사용하는 ‘17 GT 퓨리 프로’와 ‘17 GT 퓨리 프로 스램’ 모델은 라이더의 성향에 따라 각각 시마노와 스램 구동계를 선택 가능하다. 구동계는 각각 시마노 ZEE와 스램 CX DH가 장착되었으며, 17 GT 프로 모델에는 203mm 트래블의 폭스 퍼포먼스 엘리트 40 포크와 DHX2 리어쇽 장착, 17 GT 퓨리 프로 스램에는 락샥의 박서 팀 200mm 포크와 비비드 코일 R2C 리어쇽을 장착했다. 17 GT 퓨리 프로와 17 퓨리 프로 스램의 가격은 각각 489만원, 471만원이다.

 

생션 / 엔듀로

마니아들 사이에서 생션(SANCTION)은 ‘작은 퓨리’로 불리기도 한다. 엔듀로 레이서로 개발되었지만 퓨리를 그대로 축소했다고 여겨질 만큼 다운힐에서 빠르고 강하다. 퓨리와 마찬가지로 리어 서스펜션이 페달링으로 인한 체인 장력에 간섭받지 않고 독립적으로 움직일 수 있도록 고안된 ‘인디펜던트 드라이브트레인 서스펜션 시스템(Independent Drivetrain Suspension System)’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며, 장착된 컴포넌트에 따라 3가지 모델이 국내 출시된다.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인 ‘GT 생션 팀’의 리어서스펜션은 160mm 트래블에 폭스 팩토리 플로트 X2 에어 쇽이 장착된다. 포크는 170mm의 서스펜션 트래블을 가진 폭스 팩토리 36 플로트 27.5 RC2 FIT, 구동계는 시마노 데오레 XT, 브레이크세트는 세인트가 사용되었다 . 색상 블랙, 가격은 632만원이다.

스램 GX 변속 레버와 X1 디레일러, XG 10-42T 11단 스프라켓이 장착된 ‘생션 프로 스램’은 트래블 170mm의 락샥 라이릭 RC 부스트 포크와 모나크 플러스 RC3 데본 에어 쇽이 장착되었다. 브레이크는 스램 가이드 RS를 장착, 프레임 컬러는 프로세스 시안이며 가격은 489만원이다.

GT ‘생션 콤프’는 앞의 두 모델과 달리 코일 쇽이 장착되며 165mm 리어서스펜션 트래블을 가지고 있다. 포크는 180mm 트래블의 락샥 야리 RC 부스트, 리어쇽은 락샥 카게 RC가 장착된다. 구동계는 스램 X7과 X5를 혼용했고, 브레이크는 스램 가이드 R을 장착했다.. 가격은 3백49만원이다.

 

포스X카본 / 올마운틴

생션이 다운힐에서 특히 빛나는 엔듀로바이크라면, 포스(FORCE)는 바빙을 억제하여 뛰어난 페달링 효율을 바탕으로 놀라운 업힐 실력을 자랑하는 올마운틴 풀서스펜션 바이크다.

150mm 트래블의 올마운틴 바이크 ‘포스 카본 프로’와 ‘포스 카본 익스퍼트’는 각각 160mm 트래블의 락샥 ‘파이크 RCT3 부스트’, ‘파이크 RC 부스트’ 서스펜션 포크를 장착했다. 리어 서스펜션 시스템은 17 GT 포스 카본 프로에 폭스 팩토리 플로트 X 에어 쇽을 장착, 포스 카본 익스퍼트에는 폭스 퍼포먼스 Float X 에어 쇽이 장착된다.

구동계는 포스 카본 프로의 구동계는 시마노 XT급 시프터와 디레일러를 사용하며, 브레이크 또한 XT다. 크랭크는 레이스페이스 터바인 크랭크와 노튜브 플로우 마크3/DT스위스 350 센터락 허브로 빌딩된 휠세트를 장착하며, 핸들바와 스템은 레이스페이스 아틀라스를, 안장은 WTB 실버라도 레이스 SL을 장착한다. 프레임 컬러는 로우블랙/네온옐로우, 가격은 6백59만원이다.

포스 카본 익스퍼트 역시 시마노 XT급 구동계를 장착했으나 크랭크는 레이스페이스 어펙트, 휠은 WTB STS i29/시마노 M7010 허브로 빌딩 되었다. 브레이크는 시마노 SLX, 핸들바와 스템은 레이스페이스 체스터, 안장은 WTB 실버라도 레이스 SL이다. 프레임 컬러는 머스탱 틸/네온 옐로우, 가격은 5백42만원이다.

 

자스카 / 크로스컨트리 하드테일

90년대-2000년대 초반 XC레이스에서 맹활약하며 GT의 명성을 드높인 레이스 하드테일 자스카(ZASKAR))는 새로운 디자인과 지오메트리로 다시 돌아왔다. 특유의 ‘트리플 트라이앵글’ 디자인과 F.O.C.(Force Optimized Construction) 카본 기술로 완성된 프레임은 가벼움과 GT 특유의 단단하고 안정감 있는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자스카 카본 LTD XX1’는 자스카 라인업, GT 하드테일 MTB의 플래그십에 해당하는 모델이다. 플래그십답게 F.O.C. 기술을 적용한 카본 튜빙과 BB셸로 가볍고 튼튼한 프레임에 고성능 레이스 컴포넌트로 무장했다. 100mm 트래블의 락샥 RS1 솔로에어 도립식 포크와 스램 XX1 1×11단 구동계, DT스위스 XR1501 스플라인 원 휠세트를 장착했고 브레이크는 스램 가이드 RSC를 장착했다.

‘자스카 카본 LTD XT’는 모델명에서 알 수 있듯 동일한 프레임에 시마노 XT급 구동계를 장착, 보다 합리적인 가격을 추구하는 모델이다. 포크는 100mm 트래블의 폭스 플로트 32 퍼포먼스를 장착, 구동계는 XT, 휠은 알렉스 림 MD19림과 XT허브로 빌딩했다. 

프레임 컬러는 로우(네온옐로우), 가격은 자스카 카본 LTD XX1이 690만원, 자스카 카본 LTD XT가 339만원이다.

자스카 카본 익스퍼트는 F.O.C. 튜빙과 시마노 XT/SLX급 컴포넌트를 장착한 자스카 카본 라인업의 엔트리모델이다. 포크는 100mm 트래블의 락샥 시드 솔로에어, 구동계는 XT 디레일러와 SLX 10단 시프터, 선레이스 11-36T 10단 스프라켓을 사용한 2×10단 구성이다. 프레임 컬러는 로우(네온그린), 가격은 289만원이다.

MTB 자스카의 알루미늄 프레임 모델 ‘자스카 엘리트’, ‘자스카 콤프’, ‘자스카 스포츠’는 더블버티드 알루미늄 튜빙과 트리플 트라이앵글 디자인으로 가벼우면서 단단한, GT 하드테일의 특징을 잘 보여주는 모델이다.

GT 자스카 엘리트는 자스카 알루미늄 상급 모델이다. 서스펜션 포크는 100mm 트래블의 락샥 리콘 골드 턴키 솔로에어를 장착, 구동계는 시마노 XT와 SLX를 혼용했고 FSA 애프터버너 크랭크를 장착했다. 색상은 네온옐로우, 가격은 175만원이다.

오렌지 포인트 컬러가 시선을 사로잡는 자스카 콤프는 100mm 트래블의 락샥 리콘 골드 턴키 솔로에어 포크를 장착, 구동계는 시마노 SLX급을 사용하며 크랭크는 FSA 감마 드라이브 메가엑소를 장착했다. 가격은 135만원이다.
 

자스카 알로이 라인업의 마지막 모델인 자스카 스포츠는 100mm 트래블의 락샥 30 실버 턴키 솔로에어 포크와 시마노 데오레급 구동계, FSA 감마 드라이브 메가엑소 36/24T 크랭크가 장착되었다. 가격은 110만원이다.

 

판테라, 아발란체 / 트레일 하드테일

레이스보다는 산길을 즐기고 싶다! GT 판테라(PANTERA)는 하드테일이지만 120mm 롱트래블 서스펜션 포크를 장착한 트레일바이크다. 본격적인 XC 레이스에 출전하기에는 조금 둔하게 느껴질지도 모른다. 그러나 거친 산길을 과격하게 질주하는 판테라는 보통의 XC 바이크 이상의 즐거움을 줄 것이다.

‘판테라 콤프’는 블랙 컬러에 네온 옐로우로 포인트를 준 GT로고가 인상적이다. 프레임은 6061 T6 알루미늄소재를 사용했고, 구동계는 시마노 알리비오, 텍트로의 유압식 디스크브레이크를 장착했다. 포크는 선투어 XCR32 에어 120mm다. 가격은 93만원이다.

트레일바이크 아발란체(AVALANCHE)는 컴포넌트 구성에 따라 총 3가지 모델이 각각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었다. 프레임은 판테라와 마찬가지로 6061 T6 알루미늄소재를 사용하였으나 지오메트리는 100mm 서스펜션 포크에 맞춰 디자인되었다. ‘아발란체 엘리트’는 시마노 데오레급 구동계가 장착되었으며 선투어 XCR 32 RL DS 100mm 서스펜션 포크를 장착했다. 가격은 85만원이다.

‘아발란체 콤프’는 시마노 알리비오/아세라/데오레의 혼성 구동계가 장착되어 있으며 포크는 선투어 XCM-HLO 100mm를 사용한다. 가격은 69만원이다. 아발란체 콤프와 비교 한 단계 낮은 컴포넌트 그룹이 장착된 ‘아발란체 스포츠’는 시마노 알투스/알리비오 구동계를 장착했으며 포크는 아발란체 콤프와 동일하다. 가격은 60만원이다.

이상으로 이듬해 라이더들이 만나볼 수 있는 2017 GT MTB 라인업을 살펴보았다. 작년과 비교 풍성해졌으며 세분화된 라인업으로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풍성해진 카본프레임 풀서스펜션 모델이 강화되었으며 알루미늄 하드테일 프레임 모델 역시 다양성을 높였다. 고성능 모델부터 입문용 양산 모델까지 다양한 GT는 이번 겨울 국내 공식 디스트리뷰터 HK코퍼레이션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인기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