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5.30 화 14:12
상단여백
HOME 자전거 리뷰&프리뷰 자전거
포커스 레이븐 맥스 XTR - 한국 시장 공략위한 MTB 플래그십

독일의 스포츠바이크 명가 포커스(FOCUS)의 레이스 하드테일 MTB ‘레이븐 맥스(RAVEN MAX)’의 2017 국내사양 모델이 공개되었다. 이번에 새롭게 등장한 ‘2017 레이븐 맥스 XTR’은 포커스의 국내 공식 디스트리뷰터인 세파스가 국내 MTB XC 라이더의 선호도를 고려해 출시한 최고급 사양 모델이다.

2017 레이븐 맥스 XTR의 국내사양 모델은 XC 라이더의 워너비 컴포넌트라 할 수 있는 시마노 XTR 구동계와 마빅 크로스맥스 휠세트, 신형 폭스 32 플로트 스텝캐스트 서스펜션 포크로 무장했다. 뛰어난 성능의 컴포넌트뿐 아니라 그 바탕에 세계 최고수준의 기술력으로 완성된 포커스의 플래그십 카본 프레임이 있으니 현재 국내에서 만나볼 수 있는 가장 뛰어난 하드테일 레이스바이크 중 하나라 지칭하기에 부족함이 없을 것이다.

 

단단함과 유연함의 밸런스가 만들어내는 스피드

포커스는 뛰어난 품질과 성능에 비해 국내에서 인지도가 그리 높지 않다. 그러나 레이스바이크에 관심이 많거나, 포커스를 경험해본 라이더라면 감히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는데 주저함이 없을 것이다. 포커스는 창립자 스스로가 레이서였고, 레이스바이크의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는 자전거 메이커다.

포커스의 카본 프레임은 프레임 사이즈가 달라도 일정한 강성을 낼 수 있도록 최적화되었다. 프레임의 강성을 떨어트리지 않도록 튜빙의 중간에 구멍을 내지 않는다. 케이블의 꺾임이 적고 정비가 간편하도록 디자인된 인터널 라우팅 디자인을 적용했다. 유연함과 강성의 밸런스가 뛰어나다. 경쟁사가 자랑스럽게 내세우는 기술을 포커스는 이미 예전부터 적용해왔는데, 이러한 사실이 별로 알려지지 않았다는 점이 유일한 아쉬움 아닐까?

레이븐 맥스는 월드컵 랭킹 5위의 XC레이서 플로리안 보겔과 함께 프로토타입을 개발했고, 2016년 데뷔했다. 매년 XC 레이스 코스는 점점 더 거칠어지는 경향을 보이며, 자전거 메이커커는 더욱 거친 코스를 빠르게 달릴 수 있는 하드테일 MTB 개발에 집중해왔다. 안정감있는 컨트롤을 위해서는 단단함이 요구되지만, 한편으로는 노면의 진동과 충격을 흡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자전거 메이커의 과제였다.

카본 모노코크 프레임을 만들면서 가벼움과 높은 강성을 모두 만족하는 가장 합리적인 방법은 볼륨을 키우는 것이다. 안정감 있는 핸들링 성능을 이끌어내기 위해서는 프론트의 높은 강성이 요구되며, 이를 만족하기 위해 포커스 레이븐 맥스의 프레임은 헤드튜브-탑튜브-다운튜브가 이어지는 부분의 직경을 대폭 키웠다. 후방에서 바라보았을 때 마치 코브라의 머리처럼 보이는 헤드튜브의 실루엣이 독특하다.

변속 케이블과 디스크브레이크의 유압호스는 프레임 내부로 수납된다. 일반적인 카본프레임과 달리 헤드튜브 측면의 게이트를 통해 프레임 내부로 케이블이 들어간다. 프레임 중간에 구멍을 내는 것은 프레임의 강성을 저해하는 요소로 작용할 수 있다. 이를 최소화하면서 정비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포커스는 상대적으로 프레임 강성에 영향을 덜 주는 헤드튜브 측면을 이용했다. 핸들링에 영향을 덜 주도록 케이블이 깔끔하게 정리되는 것도 장점이다.

반면 단단한 앞삼각과 달리 뒷삼각은 유연함을 살릴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최근 여러 자전거 메이커가 앞 다투어 ‘시트튜브의 유연함’을 통해 노면의 충격과 진동을 완화하는 프레임을 내놓고 있다. 포커스 레이븐 맥스의 프레임에서 눈여겨봐야 할 부분은 시트튜브와 탑튜브, 시트스테이가 연결되는 지점이다. 자세히 보면 시트스테이가 탑튜브와 Y자 형태로 이어지며, 시트튜브의 좌우와 후방에 빈 공간을 두었다.

이 같은 구조는 라이더의 체중이 실린 상태에서 시트튜브와 시트포스트가 전후방으로 ‘활’처럼 유연하게 움직이면서 노면의 충격을 쉽게 흡수할 수 있도록 해준다. 시트스테이의 하단부를 살펴보면 왜 활이라는 표현을 썼는지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납작하게 눌린 듯한 형상으로 전후 방향으로의 유연성을 극대화했다.

아마 라이더 스스로는 오프로드를 질주하면서도 안장이 앞뒤로 움직이는 것을 전혀 느끼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 그러나 다른 자전거를 타보는 순간 포커스 레이븐 맥스와의 차이를 느끼게 된다. 카본소재의 특성을 최대한 살려 전체적으로는 단단하지만, 노면의 충격은 유연하게 흡수하고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프레임, 레이븐 맥스와 함께라면 더욱 편하면서도 빠르게 산길을 누빌 수 있다.

 

플래그십의 명성에 어울리는 최상의 컴포넌트

자전거를 선택할 때 프레임의 성능만큼, 어쩌면 그 이상으로 신경을 쓰게 되는 부분이 컴포넌트의 조합이다. 컴포넌트는 마치 요리의 맛을 내는 조미료와도 같아서, 각각의 성능도 중요하지만 여러 컴포넌트가 모여 함께 만들어내는 조합에 따라 자전거의 특성이 달라지기도 한다.

라이더가 가장 먼저 만나는 콕피트, 자전거의 조종을 담당하는 핸들바와 스템은 이탈리아 3T의 제품을 사용했다. 포커스의 공급사인 세파스가 3T 컴포넌트를 함께 취급하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3T가 국내외에서 품질과 디자인 모두를 인정받는 인기 브랜드라는 점을 생각할 때 오히려 장점이라고 보아야 할 것이다. MTB용으로 최적화된 Arx II 프로 알루미늄 스템, 핸들바는 카본소재의 플랫 720 팀을 장착했다. 자전거와 어울리는 매트 블랙의 스텔스 컬러 버전이다.

포크는 폭스의 신형 32 플로트 피트4 팩토리 SC, 신형 피트4 댐퍼와 함께 포크 하단부에 단차를 둔 ‘스텝 캐스트’ 디자인을 적용한 최신 모델이다. 폭스의 서스펜션 포크는 무겁다는 기존의 통념을 깨고 불과 1.35kg의 경량을 자랑하며, 기존 MTB 허브 규격보다 폭이 10mm 늘어난 ‘부스트’ 와이드 액슬 규격을 적용했고, 5mm 육각 렌치를 이용해 프론트 허브 액슬을 죄거나 풀 수 있는 경량 카볼트 110×15mm 액슬을 적용했다.

휠은 마빅 크로스맥스 엘리트를 장착했다. 크로스맥스 시리즈는 국내 MTB 라이더가 가장 선호하는 휠세트다. 크로스맥스 시리즈의 중간 등급에 해당하는 크로스맥스 엘리트는 마빅이 자랑하는 최신 림 가공 기술인 ISM4D 공법으로 림을 만든 것이 특징. 가볍고 강한 림을 만들기 위해 마빅은 림 표면을 깎아내는 것이 아니라, 롤러를 이용해 입체적으로 림을 누르고 압축하여 스포크 체결부위의 내구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휠세트의 무게는 1635g으로 무척 가벼우며, 휠과 세트로 구성된 마빅 펄스 프로 127TPI 듀얼컴파운드 타이어를 장착했다.

구동계는 시마노의 XTR을 사용했다. 프로와 아마추어 할 것 없이 많은 XC 라이더가 선호하는 2×11단 구동계로, 36/26T 체인링에 11-40T 11단 카세트스프라켓을 사용한다. 약간 아쉬운 점이라면 카세트스프라켓은 XT를 사용한다는 점. 성능에는 큰 영향이 없으나 가격의 차이가 크기 때문이라고 짐작할 수 있지만, 이왕이면 XTR 풀세트였으면 하는 아쉬움이 조금 남는다. 브레이크 역시 안정된 성능으로 정평이 높은 시마노 XTR이다. 전동식 구동계를 원하는 라이더가 아닌 이상은 구동계와 브레이크에서 더 이상 업그레이드할 부분이 없다.

뒷바퀴의 허브에는 ‘R. A. T.’라는 포커스만의 독특한 기술을 적용했다. ‘Rapid Axle Technology’라는 명칭처럼 휠을 프레임에 결합하는 스루액슬의 QR레버를 푼 다음, 90도 회전시켜 빠르고 단단하게 분리/결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시트포스트는 포커스의 다른 상급 레이스바이크에도 적용된 콘셉트 CPX를 사용한다. 시트포스트의 헤드부분이 좌우로 갈라진 것이 특징. 노면에서 올라오는 진동을 분산시켜 승차감 향상에 도움을 준다고 한다. 안장을 고정하는 클램프와 볼트를 제외한 나머지 부분 전체를 카본으로 만들었고, 유연함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직경은 27.2mm로 얇다. 안장은 피직의 MTB용 안장인 알리안테 감마 XM 키움레일 버전을 장착했다.

포커스는 국내시장에서 뛰어난 품질과 성능을 가진 자전거를 원하는, 소위 ‘눈 높은’ 라이더 사이에서 서서히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특히 로드바이크 모델인 이자르코 맥스가 좋은 평가를 얻고 있는데, 레이븐 맥스는 MTB 시장에서 고성능의 프레임과 최고수준의 컴포넌트 사양, 더 이상 업그레이드할 데가 없으면서도 합리적인 가격까지 갖춘 플래그십을 원하는 이들에게 어필할 것으로 보인다.

 

2017 레이븐 맥스 XTR 제원

프레임 : 레이븐 맥스, 카본, 27.5R, 12×142mm R.A.T. 
포크 : 폭스 32 플로트 FIT4 팩토리, 100㎜ 트래블, 리모트-ADJ, 카볼트 110×15mm 액슬
크랭크 : 시마노 XTR, 36/26T
시프터 : 시마노 XTR 
프론트 디레일러 : 시마노 XTR
리어 디레일러 : 시마노 XTR
카세트 스프라켓 : 시마노 XT, 11-40T 11S
브레이크 : 시마노 XTR 유압 디스크
핸들바 : 3T 플랫 720 팀 or 팀 스텔스
스템 : 3T MTB Arx II 프로
안장 : 피직 알리안테 감마 XM 키움
시트포스트 : 콘셉트 CPX, 27.2×394mm 
휠세트 : 마빅 크로스맥스 엘리트 27.5, F:15×110mm/R:12×142mm 스루액슬
타이어 : 마빅 펄스 프로 27.5×2.1 UST 튜브리스레디 127TPI 
사이즈 : XS, S, M, L
컬러 : 레드, 블랙
가격 : 839만 원
제품문의 : (주)세파스 02-480-5500 www.cephas.kr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낙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인기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