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1 목 14:33
상단여백
HOME 자전거 뉴스 해외뉴스
야마하, 두카티, 인디언모터사이클 새로운 전기자전거 출시

바야흐로 전기의 시대다. 전기 시대로 가는 길목 뭐 이런 것이 아니라 진짜 전기의 시대가 됐다. 너나 나나 할 것 없이 빠르게 급변하는 흐름 속에 전기라는 대세에 올라타기 위해 안간힘을 내고 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전기 모터사이클 브랜드들도 전기를 이용한 다양한 탈것들을 선보이고 있다. 작년 할리데이비슨에서 전동킥보드, 전기자전거 등의 다양한 탈것들을 선보인 것의 연장선상의 움직임들이라고 이해하면 될 듯하다. 전동화 시대에 카테고리 간의 경계선이 허물어지고 있는 증거물들을 여러분들에게 소개해본다.

 

 

YAMAHA Wabash RT, CrossCore RC

‘현재 가장 잘 팔리는 것’이 베스트셀러라면 ‘지속 적으로 꾸준히 잘 팔리는 것’은 스테디셀러다. 전기자전거 분야의 스테디셀러 메이커 야마하는 피트니스/라이프스타일, 올로드, 마운틴까지 3가지 전기자전거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올로드 장르의 Wabash RT는 장거리 투어 라이딩과 임도 주행에 적합한 그래블 바이크다.

하이드로포밍 공법으로 만들어진 알루미늄 프레임에 최대 70nm 토크의 야마하 PWSeries 리어 허브모터와 최대 500Wh 배터리가 다운튜브에 삽입되어 방식으로 완성도가 뛰어난 외관을 가지고 있다. 구동계는 시마노 GRX, 색상은 블루스틸 한 가지 색상으로만 출시되었으며 가격은 4,099달러다.

피트니스/라이프스타일 장르의 CrossCore RC는 도심 속 편안하면서도 빠른 거점 이동을 모토로 만들어진 전기자전거로 Wabash RT와 같은 프레임과 모터, 배터리를 베이스로 시티 라이딩에 보다 적합한 컴포넌트들로 구성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640mm 플랫 핸들바와 SR NEX E25서스펜션 포크, 시마노 구동계로 구성되어 있으며 라이더의 안전을 위해 핸들바에 장착된 디스플레이에서 조작이 가능한 LED헤드라이트가 기본 장착되어 있어 시티라이딩에 최적화 된 전기자전거라고 할 수 있다. 색상은 페인티드 데저트, 쉬버 화이트, 어반 세이지 세 가지로 출시 가격은 3,099달러이다.

 

 

DUCATI FUTA LIMITED

대다수의 사람들이 ‘두카티 전기자전거? 내가 알고 있는 그 두카티?’ 라고 생각 할 것이다. 그렇다. 디아벨과 몬스터, 스크럼블러, 파니갈레 등 다양한 고성능 모터사이클 라인업을 가지고 있는 두카티에서 새로운 전기자전거 4종을 선보였다. 2019년 Thok Ebikes와의 협업을 통해 처음 선보인 두카티 E-바이크 라인업은 2022년 올마운틴모델 MIG-S, E-엔듀로모델 TK-01RR / TK-01RR Limited edition, E-로드모델 FUTA / FUTA Limited edition으로 전기자전거 풀 포지션 라인업 통해 소비자들과 만날 준비를 끝마쳤다.

이탈리아의 투스카니와 에밀리아 로마냐 사이를 연결하는 Futa Pass 도로에서 이름을 딴 FUTA는 두카티의 첫 번째 E-로드바이크다. 앞서 소개한 야마하와 비교해 보다 본격적인 스포츠성과 공기역학에 중점을 둔 설계로, E-바이크 전문 메이커 THOK E-BIKES와의 협업을 통해 만들어졌다.

FUTA LIMITED는 스페셜 페인팅과 카본과 티타늄, 세라믹 베어링 등으로 구성된 캄파뇰로 슈퍼레코드 EPS 구동계와 비전 METRON 40 SL 휠세트와 METRON 5D 드롭바 까지 상급 컴포넌트 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가민 사이클링 컴퓨터가 기본 구성으로 포함되어 있다. 무게는 M사이즈 기준 12.5kg이며 가격은 11,990유로 2022년 하반기 50대 한정 판매 예정이다.

 

 

INDIAN MOTORCYCLE eFTR Hooligan 1.2

유행은 돌고 도는 것 이라고들 한다. 전기자전거나 모터사이클 분야에서도 해당되는 말이라고 볼 수 있다. 1970년대 미니 모터사이클을 닮은, 미니 모터사이클을 재해석한 전기자전거가 인디언모터사이클과 SUPER73의 협업을 통해 새롭게 출시했다.

eFTR Hooligan 1.2는SUPER73의 S2 모델을 기반으로 인디언 모터사이클의 컬러링과 디테일이 추가된 전기자전거다. 더트바이크에나 어울릴법한 두툼한 타이어와 가솔린탱크를 형상화 한 배터리, 커다란 LED 헤드라이트, 일자로 길게 쭉 뻗는 시트 등 기존 전기자전거에서는 쉽게 볼 수 없었던 eFTR Hooligan 1.2만의 매력이라고 볼 수 있다.

eFTR Hooligan 1.2는 PAS+스로틀 구동방식으로, 주행 모드에 따라 최대 45km/h의 속도를 낼 수 있으며 960Wh 배터리로 최대 120km까지 주행 가능하다. 가격은 3,999달러이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