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6 수 14:30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포르쉐, 2012년 상반기 영업실적 발표판매 성장 전략 성공으로 더 많은 일자리 창출에 성공한 포르쉐


포르쉐는 2012년 상반기에 총 매출액 67억 6천 유로를 기록하여 지난해 상반기 대비 29.3퍼센트의 성장률을 보이면서 회사 성장 전략 목표를 달성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판매량으로는 총 68,940대로 22.5퍼센트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특히 경영이익은 12억6천 유로로 지난해와 비교해 20.6퍼센트 증가했다. 포르쉐 CEO인 마티아스 뮐러는 “포르쉐는 고객에게 언제나 그들의 높은 요구를 만족시키는 뛰어난 스포츠카를 제공하고 있다. 이것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도 우리가 성공적인 실적을 이어가고 있는 이유”라고 이야기하면서 이는 포르쉐 성장 전략의 지속가능성을 강력히 증명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포르쉐 CFO 루츠 메슈케는 건강하고 투명한 포르쉐 AG의 금융구조에 대해 강조하면서 “이번 영업이익 18.7퍼센트 상승은 당초 동기 목표치인 15퍼센트를 초과 달성한 결과이며, 이는 포르쉐가 상반기에 재무적으로 뛰어난 결과를 기록했고 새로운 모델의 가격 상승과 많은 투자에도 불구하고 영업이익 목표를 달성한 것은 의미 있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포르쉐는 2012년도 하반기에 911의 다양한 라인업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마칸과 918 스파이더는 2013년에 생산을 예정하고 있다.

2012년 상반기에 가장 높은 판매 상승률을 보인 차량은 신형 911 시리즈로 42.8퍼센트의 상승세를 기록했으며 파나메라 30.6퍼센트, 카이엔은 24.7퍼센트의 판매 상승률을 기록했다. 2012년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데뷔한 신형 박스터는 4월부터 전 세계 시장에 나오기 시작하면서 여러 국가를 통틀어 높은 관심과 주문 실적을 이끌고 있다. 2012년1월부터 6월 까지 상반기 판매량을 나라별로 보면 미국이 가장 많은 16,864대를 판매했다. 그 뒤로 중국이 15,638대로 38퍼센트의 판매 상승세를 기록하면서 두 번째로 가장 많은 포르쉐를 판매한 나라가 되었다. 포르쉐의 본거지 독일에서도 8,335대를 판매해 24퍼센트의 판매 증가로 성공적인 기록을 보여주었다.

2012년 상반기 포르쉐는 총 75,476대를 생산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6.2퍼센트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포르쉐 그룹 직원 수도 2012년 3월 말 기준 16,032명에서 2012년 6월 말 기준 16,330명으로 증가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