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5.30 화 14:12
상단여백
HOME 자전거 리뷰&프리뷰 자전거
다혼 호라이즈 - 시티라이더를 위한 폴딩 미니벨로

'작은 자전거'라는 의미를 가진 미니벨로는 20인치 이하의 작은 바퀴를 가진 자전거를 통칭하는 합성어이다. 작고 귀여운 외모로 많은 라이더에게 사랑을 받으며 한때 자전거 시장의 유행을 주도했던 미니벨로는 지금도 꾸준하게 인기를 끌고 있는 자전거의 한 장르다. 미니벨로가 오랜 시간 라이더에게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이유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미니벨로는 일상생활 속에서 사용하기 편리하게 만들어진 자전거라고 할 수 있다. 시중에 판매 중인 미니벨로를 살펴보면 로드바이크나 MTB의 특징을 접목한 스포티한 모델도 있지만 일반적으로 쉽게 접할 수 있는 미니벨로는 가까운 거리의 이동수단, 예를 들어 출퇴근의 목적에 부합하거나 집 근처 마트에 장을 보러 갈 때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생활 밀착형 미니벨로가 주를 이룬다. 또한, 최근에는 미니벨로를 출퇴근 교통수단으로 활용하는 라이더를 길거리에서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하지만 미니벨로라고 해서 모두 같은 미니벨로는 아니다. 프레임의 소재, 구동계 및 컴포넌트의 구성 등 이런저런 요소에 따라 다양하게 구분한다. 그 중 ‘폴딩 미니벨로’는 미니벨로의 장점에 크기가 작게 접히는 장점을 접목한 미니벨로의 또 다른 장르다. 폴딩 미니벨로에도 다양한 종류가 존재한다. 접는 방식과 컴포넌트의 구성에 따라 용도가 나뉜다. 그중 다혼 호라이즈는 도심 속 액티브한 라이딩을 즐기고자 하는 시티 라이더에게 제격인 폴딩 미니벨로다.

흔히 폴딩 미니벨로라고 하면 근거리 이동 후 대중교통과의 연계를 위해 낮은 단수의 구동계와 작게 접히는 프레임으로 구성되어 있는 것을 떠올리기 십상이다. 하지만 호라이즈는 이러한 선입견을 깨기에 충분한 폴딩 미니벨로라 할 수 있다.

 

확장성이 뛰어난 폴딩 미니벨로 - 호라이즈

호라이즈는 다혼의 기존 폴딩 바이크와 마찬가지로 ‘DFS(Dahon Folding System)'이 적용되었다. DFS는 3개의 레버를 통해 프레임과 시트포스트, 핸들포스트를 접어 자전거의 부피를 줄이는 방식으로 현재 판매 중인 대부분의 폴딩 미니벨로에서 찾아볼 수 있는 접이 방식이다.

호라이즈의 프레임과 포크의 소재는 다혼의 특허 기술로 만든 알루미늄 합금 ‘달로이(Dalloy)'소재를 사용한다. 달로이는 일반적으로 자전거 프레임 제작에 사용되는 6061 알루미늄보다 약 20%가량 내구성이 뛰어나다고 알려져 있다.

프레임의 중간 부분과 헤드튜브 위쪽 핸들 포스트에 위치한 두 개의 클램프 레버는 호라이즈를 접고 펴는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 두 부분은 라이딩을 하는 동안 가장 많은 하중을 받는 부분으로 튼튼하게 고정되지 않을 경우 큰 사고로 연결될 가능성이 있다. 프레임과 핸들 포스트 클램프 레버는 일반 클램프와 달리 2중으로 안전 잠금장치가 되어 있다. 외부에서 쉽게 열리지 않도록 해주는 잠금장치와 내부에서 결속해주는 잠금장치로 구성되어 있다.

기존 폴딩 미니벨로를 오랜 시간 타다 보면 관절부위에 유격이 생기면서 라이딩을 할 때마다 삐걱거리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호라이즈의 프레임과 핸들포스트 관절은 오랜 기간 사용하더라도 유격이 적게 생기는 편이며 만약 유격이 생기더라도 육각 렌치를 이용하여 손쉽게 조일 수 있다.

폴딩 미니벨로는 일반 자전거와 달리 프레임의 사이즈가 한 가지로만 출시된다. 프레임의 사이즈가 다양한 이유는 신장 등 다양한 신체조건에 따라 알맞은 프레임 사이즈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호라이즈는 한 가지 사이즈의 프레임만으로도 키가 작거나 크더라도 쉽고 편안하게 라이딩할 수 있다.

그 비결은 바로 580mm의 길이를 가진 시트포스트 덕분이다. 일반 자전거와 달리 긴 길이의 시트포스트가 장착된 호라이즈는 142cm부터 193cm의 신장을 가진 라이더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앞에서 말한 것처럼 호라이즈는 기존 폴딩 미니벨로가 가지고 있는 선입견을 깰 수 있는 모델이다. 폴딩 미니벨로를 오랫동안 타온 사람에게 아쉬운 점을 한 가지만 꼽아보라면 대부분 주행성능을 이야기할 것이다. 일반 자전거와 달리 폴딩 미니벨로는 주행성능보다는 작게 접히는 것에 의의를 두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다혼 호라이즈 역시 마찬가지다. 시마노 8단 구동계와 림브레이크가 장착되어 있어 기존 폴딩 미니벨로와 비교해 큰 차이가 없다. 하지만 호라이즈는 프론트 디레일러와 디스크브레이크를 추가로 장착할 수 있는 마운트가 준비되어 있어 라이더가 원한다면 언제든지 고성능 폴딩 미니벨로로 변신할 수 있다.

라이더의 편의성을 위해 준비된 것도 있다. 바로 물통 케이지를 프레임에 다이렉트로 장착할 수 있는 보틀 케이지 홀과 전용 어댑터를 장착해 프론트 러기지 랙 또는 카고 바스켓을 장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프론트 어댑터 홀이 그것이다. 또한 킥 스탠트가 기본 장착되어 있어 호라이즈를 접었을 때뿐만 아니라 펼친 상태에서도 손쉽게 거치할 수 있다.

라이딩을 하는 데 있어 핸들의 각도는 포지션에 큰 영향을 미친다. 키가 큰 사람의 경우 핸들의 각도가 아래로 향해야 하며 키가 작은 사람은 핸들의 각도가 비교적 위로 올라있어야 한다. 호라이즈는 핸들 클램프 레버를 통해 핸들의 각도를 자유자재로 변경할 수 있다. 핸들의 각도가 나와 맞지 않아 위 사진과 같이 꺾여 있을 경우 라이딩 도중 부상을 입을 확률이 매우 높다. 핸들의 각도는 자전거 안장에 올라 팔을 뻗어 핸들을 잡았을 때 팔과 손목의 각도가 동일한 것이 가장 올바르다고 할 수 있다.

 

출근길이 지루하세요? 그렇다면 호라이즈와 함께

깔끔한 데칼 디자인의 다혼 호라이즈는 도시 풍경과 잘 어울리는 세련된 외관을 가지고 있다. 캐주얼한 스타일 혹은 정장까지 어떠한 복장으로 타더라도 위화감이 없다. 호라이즈는 한 손으로 가볍게 조작이 가능한 시마노 8단 레보 시프트와 변속기를 장착했다. 뒷바퀴의 8단 스프라켓은 일반 스포츠 바이크처럼 빠른 속도를 내기에는 무리가 있지만 도심 속 차량 흐름에 방해가 되지 않을 정도의 속도를 내기에는 충분한 능력을 갖고 있다.

다혼 호라이즈의 기사 작성을 위해 요 며칠간 직접 호라이즈를 이용해 출퇴근을 해 보았다. 평소 700c의 큰 바퀴를 가진 스포츠 바이크를 이용해 출근을 할 때보다 약 10분정도 일찍 집에서 출발했다. 20인치의 작은 휠 사이즈로 인해 시간이 더 걸릴 것이라 예상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결과는 예상 밖이었다. 평소 걸린 시간과 비교해 큰 차이가 없었다. 이유는 교통신호에 있었다. 기존 자전거를 이용해 달릴 경우 빠른 속도로 이동이 가능하지만 신호등이 일정 거리마다 있는 차도의 특성상 금방 멈췄다가 신호가 바뀌면 다시 이동해야 했다. 호라이즈는 스포츠 바이크와 비교해 속도는 느리지만 도심 속 교통신호에 맞춰 달리기에는 충분하다.

회사에 도착해 호라이즈를 출발하기 전과 같이 작게 접어 사무실 책상 아래 넣어 보관하니 스포츠 바이크를 이용할 때와 비교해 공간 활용이 매우 넓어져 업무를 보는 데 있어 매우 편리했다.

다혼 호라이즈와 비교해 저렴하면서 근거리 교통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는 폴딩 미니벨로는 쉽게 만날 수 있다. 하지만 단순히 저렴한 가격을 떠나 자신만의 폴딩 미니벨로를 꾸미고자 하는 라이더에게 호라이즈는 오랜 시간을 함께하며 즐거운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친구와 같은 폴딩 미니벨로가 되어 줄 것이다. 다혼 호라이즈는 다혼의 국내 정식 디스트리뷰터 바이클로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다혼 호라이즈 제원

프레임 : 다혼 달로이(Dalloy) 알루미늄

포크 : 다혼 달로이(Dalloy) 알루미늄

핸들포스트 : 알루미늄 330mm

시프터 : 시마노 SL-RS45 / 레보 시프트

리어 디레일러 : 시마노 알투스 8단

휠 : 다혼 알로이 20인치

브레이크 : 프로맥스 V-브레이크

무게 : 11.8kg

폴딩사이즈 : 68 x 36 x 83cm

운전자 추천신장 : 142~193cm

색상 : Black Matt / Bronze / Nocturne Blue / Orange

가격 : 89만 원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인기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