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6.9 금 13:23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GS글로벌, BYD코리아와 함께 ‘2023 국제물류산업대전 참가’ 1톤 전기트럭 ‘티포케이(T4K)’ 및 친환경 물류장비 선보여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3.04.18 09:28
  • 댓글 0

GS글로벌(대표이사 이영환)와 BYD코리아(대표이사 딩하이미아오)가 18일부터 21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국제물류산업대전에 공동으로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양사는 비야디(BYD)가 전 세계 시장에서 추진 중인 ‘모든 운송 수단의 전기화’ 전략을 테마로 국내 고객들에게 다양한 친환경 상용차 모델들에 대한 소개와 이해를 돕고자 부스를 구성했다.

 

GS글로벌은 국제물류산업대전에서 일반 고객 대상 최초로 티포케이(T4K)를 공개하며 유통물류 사업 진출을 알리는 한 편, 외부에 전력을 공급하는 V2L(Vehicle to Load) 기능의 특장점을 소개한다. 국내 전기 트럭 중 최초로 적용된 V2L 기술은 커피머신, 전자레인지, 산업용 선풍기, TV 등 동시에 전력을 공급하고도 남는 3,300W 규격을 갖췄다.

 

T4K의 실용적인 V2L 기능을 소개하기 위해 적재함이 달린 기본형 ‘티포케이 카고(T4K Cargo)’, 냉동탑차인 ‘티포케이 콜드 키퍼(T4K Cold Keeper)’, 커피트럭인 ‘티포케이 카페25 (T4K CAFÉ 25)’다. 이 중 티포케이 카페25 (T4K CAFÉ 25)의 경우 GS25의 프리미엄 원두커피 브랜드인 CAFÉ 25(카페 25)의 디자인으로 마련됐으며, 커피머신 두 대에 V2L을 통해 전력을 공급한다. 현장에서 T4K의 SNS 이벤트를 통해 커피 및 음료도 제공된다.

BYD코리아는 8톤 대형 전기지게차, 1.5톤 입식지게차, 견인차 등 다양한 신형 물류 장비들을 전시한다. 중대형 8톤 전기지게차는 대형 물류 창고에 특화된 모델로, 압도적인 크기만큼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넓은 실내 공간과, 쉬운 조작 편의성을 제공해 운전자의 작업 효율 및 생산성 향상에 도움을 준다. 1.5톤 입식 전기지게차는 기존 모델에 한국 고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디자인과 부분 제원을 업그레이드한 모델이다. 좁은 통로이나 공간에서도 자유자재로 이동이 가능해 쾌적한 작업성능을 보장한다. 함께 전시된 견인차 모델 2종은 공항, 터미널, 물류센터 등 다양한 작업 현장에서 장거리 이동 시 최적화된 차량으로 안정감 있는 주행 성능과 쉬운 조작 편의성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다양한 크기별 파렛트, 전기 지게차들을 선보인다.

 

GS글로벌 모빌리티 사업부 담당자는 “GS글로벌에서 출시한 티포케이(T4K)는 국내에서 판매되는 순수전기 1톤트럭 중 최고의 상품성을 갖춘 모델”이라며, “이번 전시를 통해 방문객들께서 미래 친환경 물류의 새로운 대안인 티포케이(T4K)의 매력을 발견하고 맘껏 체험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BYD코리아 딩하이미아오 대표는 “최근 기업들의 ESG경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친환경 산업 물류장비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고 말하며, “고객이 원하고, 동시에 사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제품들을 국내 시장에 지속적으로 소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