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1 목 14:33
상단여백
HOME 자동차 뉴스 국내뉴스
스트라드비젼, 전략적 조직 개편으로 글로벌 고객 기술지원 강화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22.11.09 10:12
  • 댓글 0

AI 기반 영상 인식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 스트라드비젼(대표 김준환)은 글로벌 자동차 분야 고객사와 더욱 효율적인 업무 지원이 가능하도록 전략적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고 발표했다.

 

스트라드비젼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현지 고객사들과 더 많은 서비스와 기술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고객 관리 및 영업 엔지니어링 팀을 도입했다. 스트라드비젼의 글로벌 고객사들은 전담 어카운트 매니저 및 솔루션 엔지니어를 통해 장기적인 사업 계획 수립과 개별 요구사항이 반영된 스트라드비젼 제품 로드맵을 제공받을 수 있다.

 

이번 조직개편의 일환으로 스트라드비젼 글로벌 세일즈 엔지니어링 팀 총괄로 게르만 에틀랜더(German Etlender)를 임명했다. 또한 스트라드비젼 서울 본사의 시니어 솔루션 엔지니어로 좌의화(Yihe Zuo)도 합류했다. 이 밖에도 최근 스트라드비젼은 미국 미시간 법인에 바푸 키라나기(Bapu Kiranagi) 솔루션 엔지니어링 이사와 딘 백맨(Dean Beckman) 영업 이사를 영입하는 등 자율주행 분야의 글로벌 전문인력을 꾸준하게 채용하면서 내실을 다져가고 있다.

 

게르만 에틀랜더 세일즈 엔지니어링 총괄은 독일 파더보른 대학교에서 수학 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기계공학을 부전공 했다. 또한 요구 공학과 시스템 엔지니어링(e-모빌리티 및 충전), 자율 주차 기능 및 알고리즘 분야의 전문가다. 스트라드비젼 합류 전에는 마그나(Magna)의 시스템 엔지니어링 팀(LIDAR 및 카메라) 리더로 근무했으며, 이를 포함해 총11년 이상의 엔지니어링 경력을 갖추고 있다.

 

총 15년 이상의 엔지니어링 경력 중 10년 이상 자동차 업계에서 근무했던 좌의화(Yihe Zuo) 시니어 솔루션 엔지니어는 ADAS 인식 소프트웨어 개발, 임베디드 소프트웨어/애플리케이션 알고리즘 개발, 제품 전략, 소프트웨어 팀 관리 및 다수의 연구에 기여하는 등 다양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 베이징 공과대학교에서 자동차 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존스 홉킨스 대학교에서 의료용 로봇 공학을 연구했다.  

 

스트라드비젼의 김준환 대표는 “스트라드비젼은 한국 본사는 물론 각 글로벌 지사에서 자율주행분야의 전문인력을 꾸준하게 영입하며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고 있다”면서, “이번 조직개편으로 자율주행 레벨3 및 4 이상 프로젝트에서 SVNet 솔루션을 효율적이고 신속하게 고객사에 적용할 전문화된 팀과 체재를 구축하여, 고객 지원 능력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스트라드비젼은 이번 조직 개편과 새로운 임원 임명을 통해 전년 대비 69.2%의 인력 증가율을 기록했다. 또한 비전 AI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지난 8월, 1,076억원 규모의 시리즈 C 투자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은 바 있으며, 10월에는 설립 8주년을 맞아, 소프트웨어의 구현을 자동차를 넘어 산업으로 확장할 브랜드 변경 및 업데이트된 회사 비전을 발표했다. 이 외에도 개념 증명(PoC) 및 생산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으며, 스트라드비젼의 SVNet 소프트웨어는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2022 오토센스 어워드에서 2년 연속 '최고 인지 시스템 소프트웨어'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