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7.16 화 11:15
상단여백
HOME 자전거 뉴스 국내뉴스
자전거도로 주행이 허용된 전동킥보드, 안전하게 이용하자
한강 자전거도로는 자전거, 보행자 겸용 도로다. 자전거 전용 도로라고 해도 자전거와 보행자의 사고가 발생하면 자전거의 책임이 크다. 도로에서는 규정을 잘 모르거나 공격적인 자동차 운전자에게 공격을 받고, 자전거도로는 가로수와 무단 주차로 이름뿐인 경우가 많다. 그나마 한강 자전거도로는 이용하기 좋은 편이었는데 이제는 그것도 옛 말이 될 듯하다.
 
 
지난 3월 18일,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가 1박2일간 끝장 토론을 통해 전동킥보드의 자전거도로 주행을 허용하는 등 개인형 이동수단의 규제 해소에 합의했기 때문이다. 늘 그렇듯 규정은 기술의 속도를 따라가지 못한다. 지금까지 한강 자전거도로 구간에는 모든 전동 휠 출입이 금지돼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규정을 무시한 채 다니는 전동 킥보드를 많이 볼 수 있었다. 그런데 이제는 허용하기로 합의가 됐으니 허용 이후에, 한강 자전거도로를 이용하는 전동 킥보드는 더 늘어날 것이 분명하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전동 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수단 중에서 자전거도로 주행이 허용되는 것은 시속 25km 조건이 붙는다는 점이다. 그러나 겉으로 봐서는 제한속도를 알 수 없고, 단속도 어렵다. 심지어 운전면허도 면제된다. 제한속도 이상으로 빠르게 달리면서, 제대로 된 제동장치가 없는 제품도 있다. 전동킥보드를 이용하는 당사자가 가장 위험하지만, 그 위험이 다른 사람까지도 위험하게 만들 수 있다.
 
 
시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개인형 이동수단의 제품안전성 외에 주행안전성 기준을 마련한다고는 하지만, 그 기준이 언제쯤 확정되고 시행될지는 아직 미지수다. 전동킥보드는 빠르고 편리하다. 그 장점을 제대로 활용하려면 뒷면에 있는 단점에 대해 잘 대비해야 한다. 안전장구를 착용하고, 확실한 제동장치를 갖춰야 한다. 비록 운전면허는 면제되지만, 교통법규는 숙지하고 지킬 필요가 있다. 그것이 빠르고 편리한 동시에 자신과 이웃을 보호하는 길이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태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여백
인기뉴스
브레이크 선택, 정답은 없다시마노 XT 4피스톤 유압 디스크브레이크 시스템이 등장한지 20년이 지났다. 19...
와츠스포츠, 본격 휴가 시즌에 앞서 ‘WATTS 2019 SUMMER SALE’ 프로모션 실시기흥인터내셔널에서 운영하는 하이엔드 바이시클 편집 매장인 와츠스포츠(WATTS S...
자이언트 컨텐드 AR, 그래블은 과하다고 느낄 입문자를 위해우리나라에서는 아직 이른 감이 있지만 세계적으로는 그래블 라이딩의 인기가 높다. ...
삼천리 전기자전거 시승행사, 9종의 전기자전거를 한 자리에서 만나다자전거 시장은 변하고 있다. 판매 대수가 줄고 침체되는 듯 보이는데, 의외로 금액...
투르드프랑스, 신인의 등장인가?에디 메르크스의 브뤼셀에서 치러진 투르드프랑스 스테이지1에서 의외의 선수가 우승을...
와후의 서퍼페스트 인수, 육체뿐 아니라 정신력도 강하게스마트 트레이너인 키커 시리즈와 주변 기기, 사이클링컴퓨터 엘리먼트 시리즈로 실내...
투르드프랑스 스테이지5, 다시 한 번 피터 사간지난 8년 동안 피터 사간은 타임트라이얼 같은 일부 특별한 레이스를 제외하고는 월...
투르드프랑스, 출발지점은 에디 메르크스의 브뤼셀투르드코리아가 우리나라에서만 진행되는 것과 달리 투르드프랑스는 프랑스 외의 지역도...
투르드프랑스 스테이지4, 울프팩은 강력했다스테이지3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독주로 옐로우저지를 차지한 줄리안 알라필립의 ...
투르드프랑스 스테이지3, 옐로우저지를 다시 프랑스로스테이지2의 팀 타임트라이얼로 다른 팀과 상당한 격차를 벌인 팀 윰보-비스마의 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