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4.25 목 17:35
상단여백
HOME 자동차 기획&테마
“페라리보다 우월하다!” 맥라렌 720S 스파이더 공개
  • 라이드매거진 편집부
  • 승인 2018.12.10 17:08
  • 댓글 0

영국의 슈퍼카 메이커 맥라렌은 올해 세나와 스피드테일로 대표되는 ‘얼티밋 시리즈’로 큰 화제를 모았다. 맥라렌 얼티밋  시리즈는 소량 생산되는 한정판에 가까운 모델로, 슈퍼카를 넘어 하이퍼카의 영역을 보여주는 엄청난 성능을 자랑하지만 그에 걸 맞는 가격과 함께 전 세계의 극소수만이 소유할 수 있는 차다.

한정모델이 아니더라도 맥라렌의 엠블럼을 단 차를 소유할 수 있다면 선택받은 운전자라 할 수 있겠지만, 그럼에도 현실에서 소유할 수 있는 맥라렌 모델로 ‘슈퍼 시리즈’를 꼽을 수 있을 것이다. 구입비용을 마련할 수만 있다면 맥라렌 매장에서 만날 수 있는 차. 운전자가 소화하기 어려울 정도로 극한의 성능만을 추구한 상징적인 모델이 아니라, 현실 세계의 거리에서 드라이빙을 즐길 수 있는 그런 슈퍼카 말이다. 맥라렌은 새로운 슈퍼시리즈 모델로 ‘720S 스파이더’를 공개했다.

차의 성능만으로 720S 스파이더를 묘사하기보다는 라이벌을 비교하는 편이 더 알기 쉬울 것이다. 맥라렌은 720S 스파이더를 소대하면서 이름을 밝히지 않은 ‘가장 가까운 경쟁자’로 페라리 488 스파이더를 분명히 지목했다. 맥라렌은 720S 스파이더가 카본파이버 제 바디와 접을 수 있는 하드탑을 갖췄음에도 공차중량은 1,332kg으로 720S 쿠페보다 49kg이 더 무거울 뿐이며, 경쟁자와 비교하면 88kg이나 더 가볍다고 말한다.

맥라렌 720S 스파이더는 물론 쿠페 모델인 720S를 베이스로 개발되었다. 항력을 최소화 하면서 다운포스를 극대화한 공기역학적인 디자인을 추구한 결과 유기적인 곡면의 독특한 차체가 만들어졌다. 720S 스파이더는 지붕을 제거했음에도 불구하고 쿠페와 대등한 차체 강성을 갖도록 개량된 모노케이지 II-S(Monocage II-S) 구조를 적용했다. 루프 패널을 수납할 수 있도록 차체 후방 상단 중앙의 스파인(Spine, 척추)이 제거되었다.

대신 전복 시 탑승자를 보호할 수 있도록 차체와 통합된 카본파이버 제 ROPS(Rollover Protection Structure, 전복 보호 구조물)이 추가되고 윈드스크린의 A필러가 강화되었지만, 무게는 650S와 비교해 6.8kg이 더 가볍다. 맥라렌 720S 스파이더는 720S 쿠페와 비교해 무게는 49kg, 약 4%정도 늘었지만 공차중량은 1,332kg으로 1,420kg의 체중을 가진 라이벌보다 88kg이나 더 가벼우며 더욱 역동적이며 효율적인 주행이 가능하다는 것이 맥라렌의 설명.

캐빈은 개방감과 넓은 후방시야를 제공하며, 드라마틱한 스타일을 완성한다. 마치 전투기의 캐노피와 같이 운전석을 매끄럽게 감싸며, 이전 세대 슈퍼 시리즈 스파이더와 비교할 때 시야는 12%가 더 늘었다. 특히 하드탑 수납공간의 높이를 낮춰 수화물 수납공간을 넓히는 동시에 후방시야를 개선했다.

720S 스파이더의 접이식 하드탑은 카본파이버 루프 패널을 기본으로 하는 새로운 구조를 적용했다. 쿠페의 공기역학적인 실루엣을 거의 그대로 가져오면서 지붕을 여닫을 수 있고, 시속 50km/h로 달리면서 11초 만에 지붕을 여닫을 수 있다. 유압이 아닌 전기모터를 이용해 작동하며, 650S와 비교할 때 더 조용하게 작동하며, 루프가 열리면 후방 윈도우가 내려가며 캐빈으로 유입되는 공기 유입을 최소화할 수 있는 위치로 자동 조절되고, 리어 스포일러 또한 루프의 개폐에 따른 공기흐름의 변화에 따라 최적화된 상태로 바뀐다.

또한 지붕을 닫은 상태에서도 넓은 개방감을 원하는 이를 위해 루프 패널은 일렉트로크로믹 글라스를 선택할 수 있다. 버튼을 터치해 루프의 투명도를 조절할 수 있다. 운전석 패널 중앙에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담당하는 8인치 스크린이 있으며, 직관적인 조작을 위해 물리적 버튼을 적용했다. 또 ‘프로액티브 섀시 컨트롤‘ 유압 서스펜션은 정밀한 차체 컨트롤 및 승차감 조절이 가능하며 ’컴포트, 스포츠, 트랙‘의 3가지 운전 모드를 제공한다.

파워트레인은 720S 쿠페와 동일한 4.0리터 트윈터보 V8 엔진을 장착한다. 탁월한 핸들링 성능을 제공하는 미드십 방식으로 탑재되며, 최대출력 720마력으로 톤당 540마력의 무게 대 출력 비율을 보여준다. 0-100km/h 도달시간은 2.9초, 0-200km/h 도달시간은 7.9초에 불과하며 쿠페보다 0.1초 느리다. 최고속도는 쿠페와 동일한 341km/h이며, 지붕을 연 상태에서도 시속 325km/h의 최고속도를 낼 수 있다.

리어스포일러는 고속 주행 시 드래그를 줄이거나 코너에서 다운포스를 증가시키기 위해 자동으로 작동하며, 급제동시 에어브레이크로 작동한다. 또 새로운 디자인의 10스포크 경량 단조 합금 휠이 스파이더 전용으로 디자인되었고, 타이어는 피렐리 P제로, 또는 트랙용 P제로 코르사가 기본 장착되지만 겨울용으로 개발된 피렐리 소토제로 및 레이스용 트로페오R 초고성능 타이어를 장착할 수도 있다.

차체는 두 가지 새로운 컬러인 벨리즈 블루와 아즈텍 골드가 추가되며, 헤리티지 컬러인 슈퍼 노바 실버를 선택할 수도 있다. 영국 내 판매가격은 237,000파운드, 세금 등을 고려하지 않은 단순 환율 계산으로 약 3억 4000만 원부터 시작된다.

페라리라고 말하지는 않았지만 명백히 페라리 488 스파이더를 노려 더 우월하다고 말하는 맥라렌 720S 스파이더, 잇따른 신모델 출시로 주목을 모으며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는 맥라렌. 맥라렌은 과연 럭셔리 슈퍼카 시장의 주도권을 흔들며 페라리를 꺾고 절대강자의 자리에 오를 수 있을까?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드매거진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