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2 수 17:42
상단여백
HOME EV뉴스 해외
시티레오 - 작지만 강한 일렉트릭 폴딩 미니벨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전기 자전거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각 자전거 브랜드는 스포츠용 자전거부터 생활용 자전거까지 다양한 장르의 자전거를 전기 자전거로 출시하고 있으며 미니벨로 역시 다양한 모델이 출시되고 있다. 그중 오늘 소개할 ‘시티레오(CityLeo)’는 심플한 디자인과 앙증맞은 크기, 주행 성능까지 갖춘 일렉트릭 폴딩 미니벨로다. 

시티레오는 앞서 이야기한 것과 같이 매우 심플한 디자인을 채용했다. 산뜻한 파스텔 색상의 사각 프레임은 6061 알루미늄 합금 소재로 만들어 가벼우면서도 내구성이 뛰어나고 내부에는 36V 8Ah 리튬이온 배터리가 내장되어 있다.

시티레오는 유럽 모델과 미국 모델 두 가지로 출시된다. 두 모델의 차이는 조작 방식에 있다. 유럽 모델은 파스(Pedal Assist System/PAS), 미국 모델은 파스와 스로틀(Throttle) 두 가지 방식을 모두 지원한다. 두 방식 모두 최대 시속은 25km/h이며 주행거리는 파스 방식의 경우 45km, 스로틀은 30km까지 주행할 수 있다. 충전은 배터리 분리형으로 전용 충전기를 이용하면 4시간이 소요되며 모터는 프론트 허브 방식의 250W 제품이 장착되었다.

크기는 완전히 펼쳤을 경우 휠베이스 870mm, 핸들포스트 높이 1,030mm, 최대 안장 높이 980mm로 일반 생활 자전거와 비슷한 지오메트리를 가지고 있으며 접었을 경우 가로 290mm, 세로 450mm, 높이 1,080mm로 버스나 지하철에 들고 타기에도 부담 없는 크기다. 샤오미 전동 킥보드 미지아와 비슷한 크기라고 생각하면 이해가 빠를 것이다. 무게는 17kg이다.

시티레오의 색상은 화이트, 블랙, 그린, 레드 네 가지로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유럽 모델과 미국 모델 각각 959달러, 999달러다. 현재 시티레오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 인디고고를 통해 구매자를 모집 중이며 모집 기간 중에는 약 50% 할인된 가격인 499달러, 519달러에 구매할 수 있다. 배송은 내년 5월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저작권자 © 라이드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상단여백
Back to Top